삼다수, 웨어러블 로봇 등 스마트 설비 확충
상태바
삼다수, 웨어러블 로봇 등 스마트 설비 확충
  • 안인선 기자
  • 승인 2020.11.18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다수를 생산·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는 공장의 안전사고를 차단하고 근로자를 보호하기 위해 제품 출고 자동화 설비와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 응급알림시스템 등 스마트 설비를 확충하고 있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최근 삼다수의 다섯번째 생산라인에는 제품 출고 자동화 프로세스가 도입됐다. 자동 충전 시스템과 레이저 유도방식이 적용된 무인 지게차 2대가 전용 동선을 따라 500mL 삼다수 완제품과 빈 팔레트를 입·출고함으로써 업무 효율성 증대 및 작업자의 안전사고를 사전 차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외부 이물질이 공장 내부에 혼입되는 것을 막을 수 있어 제품 품질 개선에도 기여하고 있다.

현장 근무자의 근력 및 지구력을 보호하기 위해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도 활용되고 있다. 5kg 이상의 중량물을 운반할 때 사용되는 웨어러블 로봇은 현장 근무자의 신체 피로도를 감소시키고 근력을 보조함으로써 근골격계 질환 및 산업재해를 예방할 수 있다.

응급알림시스템은 비상상황 발생 시 빠른 대처로 골든타임을 확보하기 위해 도입됐다.위급상황에서 무선 호출벨을 누르면 휴대용 페이져를 착용한 주변 근무자와 지정 담당자에게 신호가 전송되고, 모니터링 프로그램을 통해 상황이 발생한 지점을 신속하게 파악할 수 있다. 공사는 이 밖에도 안전보건 나눔버스 운영, 건설현장 소방안전교육 등 선제적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김정학 사장은 "스마트설비를 꾸준히 확충해 생산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며 "근로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삶의 질을 높여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