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71번 확진자 일행 5명 울산서 확진 판정
상태바
제주 71번 확진자 일행 5명 울산서 확진 판정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11.2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지역 71번 확진자 A씨와 제주를 여행하고 울산시로 돌아간 일행 5명이 모두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5명의 일행과 함께 제주 여행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26일 밝혔다. 제주도에 따르면 A와 함께 여행한 일행 5명은 26일 오후 2시 30분 울산 지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울산시에 거주하고 있던 A씨는 5명의 일행과 지난 22일 울산 발 제주행 항공기를 타고 제주를 방문했다.

A씨는 입도 후 울산시 소재 보건소로부터 부산 확진자의 접촉자로 통보를 받고 24일 오후 3시경 서귀포보건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체를 채취, 25일 오후 2시 20분경 확진판정을 받았다.

현재 A씨는 발열, 기침, 인후통 증상을 호소했으며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상으로 이송해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함께 여행에 나선 일행 5명은 A씨 확진판정에 앞서 당초 일정대로 25일 오전 10시 40분경 제주도를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함께 떠날 예정이었으나, 부산시 확진자의 접촉자로 통보받으면서 제주에 혼자 남아 있었다.

제주도에 따르면 현재까지 파악된 이들의 동선은 제주 71번 확진자의 동선과 동일하다.

제주도는 이들의 정확한 제주여행 동선 확인을 위해 진술을 확보하고 신용카드 사용 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방문지와 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제주도는 이들과 관련한 세부 동선과 접촉자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또한 역학조사 완료 후에는 ‘중앙방역대책본부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 정보공개 지침(1판)’에 따라 공개 가능한 동선을 목록 형태로 도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