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돼...마라도 여객선 동선 공개
상태바
22일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돼...마라도 여객선 동선 공개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1.01.23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하루 동안 제주 지역에서 3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다. 제주도는 22일 총 563명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가 진행됐으며 이 중 3명(제주 #514번, 515번, 516번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23일 오전 11시 기준 제주지역 코로나19 확진수는 95명이며, 누적 확진자수는 총 516명으로 집계됐다.

22일 확진 판정을 받은 3명은 모두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이다. 2명은 513번 확진자의 접촉자, 1명은 493번의 접촉자다.

514번 확진자는 지난 21일 오후 9시 30분경 확진된 513번의 가족으로 확인됐다.

514번 확진자는 22일 오전 9시경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 같은 날 오후 3시 도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양성통보를 받았다.

514번은 현재 코로나19 증상 발현은 없는 상태이며, 서귀포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해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515번 확진자는 지난 14일 오후 7시 30분경 확진된 493번의 접촉자다. 자가격리 중 증상이 발현돼 검사를 받고 확진된 케이스다.

515번 확진자는 493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지난 15일부터 자가격리를 진행하고 있었다.

515번은 자가격리 중 코막힘 등의 증상이 나타남에 따라 21일 오후 1시 40분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오후 2시 55분경 양성으로 확인됐다.

515번 확진자는 현재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상으로 이송돼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516번도 513번 확진자의 접촉자다.

516번 확진자는 22일 오전 9시 30분경 제주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 같은 날 오후 8시 5분경 양성으로 확인됐다.

516번은 현재 후각 능력이 저하되는 증상을 호소하고 있으며, 제주의료원 음압병상으로 이송해 격리치료를 진행할 계획이다.

도 방역당국은 확진자들의 진술을 확보하고 신용카드 사용내역,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세부 동선과 접촉자를 조사하고 있다.

이에 대한 이동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방역 조치할 방침이다.

515번은 자가격리 중 확진판정을 받음에 따라 별도 이동 동선은 없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3일 간 제주시 애월읍 소재 참솔식당과 관련해 방문자와 유수암리 주민은 총 373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373명 중 21일 확진된 512번 1명을 제외하고는 나머지는 음성으로 확인됐다.

제주도는 참솔식당과 관련한 1차적 고비는 넘긴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나, 혹시 모를 감염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당분간 참솔식당 방문 이력자와 유수암리 주민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제주도는 역학조사 과정에서 마라도 도항선 근무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됨에 관련 동선을 공개했다.

공개된 동선은 다음 표와 같다.

장소 유형

상호명

노출일시

주소

소독여부

선박

마라도행 여객선

102호

1월 19일(화)~20일(수)

10:00~16:00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관광로 424

소독완료

선박

마라도행 여객선

101호

1월 21일(목)

10:00~16:00

서귀포시 대정읍

송악관광로 424

소독완료

해당 일시에 마라도행 여객선 101호와 102호를 이용한 사람은 코로나19 증상 발현에 관계없이 가까운 보건소에 전화 상담 후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으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