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2022-01-26 02:08 (수)
서귀포시 올해 청정환경 분야에 825억원 투자
상태바
서귀포시 올해 청정환경 분야에 825억원 투자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2.01.12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영아리 습지(사진=제주투데이)
물영아리 습지.(사진=제주투데이DB)

제주 서귀포시는 올해 청정환경분야에 825억원을 투자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전년도와 비교해 7.2% 증가한 규모다. 

우선은 녹색환경 분야에 62억원을 투자, 생태관광 활성화 및 탄소중립 도시를 추진한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깅정생태하천탐방길 조성 마무리 △탐방오름·용천수·습지 정비사업 △창고천·대왕수천 등 생태하천 정비 △송악산 정밀 안전진단 실시 등 생태탐방 인프라 구축 △람사르습지도시 최종 인증을 위한 물영아리 습지 보전 등이 포함됐다. 

또 △시민 탄소중립 인식 제고 △공공부문 온실가스 감축 추진 △탄소포인트제 확대 운영 △축산악취방제단 운영 △소음·미세먼지 대응 △야생동물 농작물 피해 예방 등도 들어갔다. 

둘째로 생활환경 분야에 467억원을 투자, 폐기물 처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자원선순환 시민 참여 시책을 추진한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투명페트병 자원봉사 연계 사업에 ‘종이팩·폐건전지’ 품목 확대 △행복나눔 재활용장터 신규 운영 △폐농자재 중간 집하장 및 영농폐기물 집중수거의 날 운영 확대 △대형폐기물 도로변 배출시스템 본격 운영 △수집 폐자원 처리 절차 단축 등이 있다. 

또 △생활환경 취약지구 개선사업 추진 △재활용도움센터 도우미를 분리배출 홍보 요원으로 활용 △재활용품 종류별 분리배출 방법 안내 책자 추가 보급 등도 포함됐다. 

셋째로 공원녹지 분야에 243억원을 투자, 제주형 생활숲을 확대하고 지속가능한 산림자원을 조성한다.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도시바람길숲 등 제주형 생활숲 조성 △산림복지 취약계층 위한 나눔숲 조성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하영올레 활성화를 위한 도시공원 인프라 개선 △임산물 소득 증대 지원사업 추진 △산림병해충 방제 및 산불예방 진화 등이 포함됐다. 

넷째로 산림휴양 분야에 53억원을 투자, ‘서귀포 치유의 숲’을 거점으로 지역자원 연계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무장애 나눔길 조성, 생애주기별 맞춤형 산림복지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