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6-28 22:43 (화)
교육행복지수, 제주 '빈곤속 풍요'?
상태바
교육행복지수, 제주 '빈곤속 풍요'?
  • 강정태 기자
  • 승인 2009.02.0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평균 50.4점 낙제점...제주는 63점으로 전국1위

우리나라 학부모들이 생각하는 '교육행복지수'가 낙제 수준을 면치 못했으나 상대적으로 제주 학부모들의 행복지수는 전국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민간교육단체인 한국지역사회교육협의회(KACE)는 전문기관에 의뢰해 전국의 초중고생 학부모 521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벌인 결과 학부모들이 평가한 '교육행복지수'가 100점 만점에 50.4점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교육행복지수'는 평생교육, 사교육, 교육환경, 학교교육, 교육정책 등 5개항목에 대한 학부모들의 만족도를 수치화한 뒤 가중평균해 산출했다.

16개 광역시도별로는 제주도가 63점으로 1위, 경상북도가 49점으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항목별 만족도는 평생교육 62.4점, 사교육 55.3, 교육환경 54.5, 학교교육 52.6, 교육정책 39.7점 등으로 나와 교육정책에 대한 학부모들의 불신이 큰 것으로 조사됐다.

사교육비 규모는 가구당 월평균 74만원, 자녀 1인당 45만원으로 가구총지출비용의 26%를 차지했다. <제주투데이>

<강정태 기자 / 저작권자ⓒ제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