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공항반대위, 김경배씨 폭력사태에 "어떠한 이유로도 일어나서는 안됐던 일"
상태바
제2공항반대위, 김경배씨 폭력사태에 "어떠한 이유로도 일어나서는 안됐던 일"
  • 김관모 기자
  • 승인 2018.05.15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배씨의 제2공항 제주도지사 초청 토론회에서 벌인 폭력사태에 대해 제2공항반대성산읍대책위원회(이하 제2공항반대위)는 유감 표명을 밝혔다.

제2공항반대위는 "지방선거 과정에서 절대로 일어나지 말아야 할 폭력사태가 발생했다"며 "제주제2공항에 대한 공론이 모아지고 해결방안이 모색되어지는 토론회에서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한데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제2공항반대위는 "지방자치와 민주주의를 위한 길에 그 어떠한 폭력도 존재해서는 안 되며, 유권자의 판단으로 이뤄지는 것이지 폭력으로 달성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며 "이번과 같은 폭력사태는 앞으로 어떠한 이유로도 일어나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에 제2공항반대위는 "민주적인 선거토론회로서 마무리 되지 못하고 우발적인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한 점에 대해서는 가해당사자가 마땅히 법과 원칙에 입각해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면서도 "이번 사태가 제주제2공항의 무리한 사업추진 등으로 인해 누적된 사회갈등이 표출된 것이라는 점에서 제주도정과 국토부 역시 이를 무겁게 받아드려야 한다"고 전했다.  
 
제2공항반대위는 "무엇보다 이번 토론회를 포함해 제2공항의 갈등으로 인한 최대의 피해자는 우리 도민 모두"라며 "동시에 죄는 미워하되 사람은 미워하지 말라는 말처럼 이번 사태로 인해 스스로 큰 부상을 입은 김경배씨의 쾌유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폭력피해 당사자인 원희룡 예비후보를 포함해 참석한 모든 예비후보들과 참석자들, 그리고 도민 여러분께 거듭 진심어린 위로를 전한다"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제2공항에 대한 도민사회의 불신과 갈등을 풀고 새로운 제주도로 나아가기 위한 지혜로운 해법을 도지사 후보들이 끝내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