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기 싫은 계장은 떠나는 것이 주민을 위한 길이다
상태바
일하기 싫은 계장은 떠나는 것이 주민을 위한 길이다
  • 김재훈 기자
  • 승인 2020.08.14 17:42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자수첩]조천읍은 선흘2리 갈등을 예방하기 위한 조치를 적극 취해야 했다
선흘2리 주민이 보내온 문자

주민 갈등을 뒷짐 지고 바라보는 공무원들 덕분에 선흘2리는 또다시 몸살을 앓고 있다.

최근 조천읍으로부터 해임 사전통보를 받은 정현철 선흘2리장이 14일 저녁 개발회의를 강행하려 하고 있다. 그러나 개발위원들의 자격 여부에 대한 문제제기가 나왔고, 이에 따라서 조천읍은 각 반의 반상회를 개최해서 개발위원을 선출하라고 요구했다.(선출된 각 반장과 1명이 개발위원을 맡는다.)

주민들은 반상회를 개최해 새로운 개발위원을 선출하려 했으나, 다시 막혔다. 정 이장이 선흘2리 1반과 4반의 반상회를 취소했기 때문이다. 개발위원 자격에 대한 문제제기가 나온 반들이다.(관련기사=주소지가 다른데 선흘2리 개발위원?..조천읍, 개발위원 정리 요청)

정현철 이장이 선흘2리 주민들에게 보낸 문자.

선흘2리 주민들은 또 다시 벽앞에 섰다. 조천읍 주민자치계에 반상회를 열 수 있게 해달라고 민원을 넣었다. 하지만 조천읍은 묵묵부답. 행정이 이래도 되는 것일까. 결국 정 이장이 개발회의를 강행하려 해 주민간 다툼이 발생하며 경찰이 출동한 상황이다.

기자는 관련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조천읍 주민자치계에 전화를 걸었다. 전화를 받은 직원은 주민자치계장에게 물어본 뒤 계장이 자리에 없다고 답했다. 자리에 있으면서 왜 없다고 거짓말을 하느냐는 질문에 직원은 난처해하면서 주민자치계장이 전화를 받기 싫어한다고 답했다.

상관의 명을 따른 그 공무원 난처함이야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 하지만 주민들의 민원 요청에도 답을 하지 않고, 취재도 거부하는 주민자치계장은 이해하기 어렵다. 기자는 5분 동안 계장을 바꿔달라고 재차 요청했지만 주민자치계장은 중간에서 쩔쩔매는 부하직원 뒤에서 꿈쩍도 하지 않았다. 조천읍장도 자리에 없었고, 결국 관련 사실과 조천읍의 입장에 대한 확인은 불가능했다.

선흘2리 주민들에게 이런 태도로 일관해온 것인지, 이런 태도를 갖기 위해서 공무원이 된 것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계장에게 조언한다. 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일을 하기 싫다면 떠나는 게 주민들을 위한 길이다.

안동우 제주시장에게도 고언을 드린다. 일선 현장에서 이런 일들이 일어나고 있다는 사실을 명확히 인지해야 한다. 그리고 무엇보다 선흘2리 주민들을 직접 만나서 부하직원들로 인해서, 무너진 선흘2리의 마을민주주의가 어떻게 방치되고 있는지를 똑똑히 바라보기 바란다. 원희룡 제주지사가 면담을 거부한 선흘2리 주민들. 시장이라도 그들을 찾아가 대화해야 하지 않을까. 그런 역할을 하기 위해 시장이 된 것 아닌가? 이력서 한 줄이 더 필요해서 혹은, 원 지사가 꽂아 넣는 바람에 마지못해 앉은 자리가 아니지 않은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무도 없단다 2020-08-14 21:14:24
수차례 전화해서 아무리
호소하고 요청해도 읍장이랑 주민자치계는 꼼짝도 안한다. 다 한통속이거든.

선진동 2020-08-14 21:06:19
선흘2리 주민 아니어도 제주도민이 다 선흘2리 이장을 알게 됐다. 쪽팔려도 쪽팔린 줄 모르는 놈 때문에 주민들이 대신 쪽팔린다. 이놈 하나 짤라 달라고 주민들이 다 나서도 읍장부터 밑에 직원들까지 무슨 개고집을 부리면서 그렇게 버티는건 무슨 이득이 있어서냐? 세상에 일어나는 일 중에 원인 없는 일은 없다. 주민 무서운 줄 알아라.

주민5 2020-08-14 20:40:34
우리마을 일은 행정의 책임이 많다고 해도 무리가. 아니다.
진즉에 조천읍에서. 마을의 갈등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해 주었으면 여기까지 오지 않았을 일이다.

2년이 되가도록 2020-08-14 20:25:22
2년이 되가도록 마을이 개반위 때문에 이렇게 시끄러운데. 조천읍 주민자치계에서 한번 와서 보는게 그렇게 힘드나?
오늘 반상회 열고 개발하는데 너무 큰 혼란이 예상되니 좀 와서 봐달라고 하루종일 공문보내고 전화요청하는 주민심정 생각해봤나?
공무원본분은 주민에게 봉사하는 일 아닌가? 그래서 세금으로월급 받는거 아닌가?
선흘2리 주민 무섭다. 허투루 일하는 공무원 감사청구 들어갑니다. 김덕홍 이장부터 실무자까지 하나하나 다 지켜볼겁니다

공무원이 벼슬 2020-08-14 20:01:23
제발 도민, 시민, 읍민을 위해 일해주세요. 나 공무원입네~~하라고 주민의 세금으로 녹봉을 지급하는 것이 아닙니다. 책임있는 자리에 있을 수록 그 책임에 맞는 판단과 결정을 내려야 할 것 아닙니까?

기사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