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5-19 02:33 (목)
제주제2공항 찬성단체 “환경부, 정치권에 놀아나”
상태바
제주제2공항 찬성단체 “환경부, 정치권에 놀아나”
  • 조수진 기자
  • 승인 2021.07.20 17:2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후 세종시 환경부 청사 앞에서 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와 성산읍청년희망포럼이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 제공)
20일 오후 세종시 환경부 청사 앞에서 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와 성산읍청년희망포럼이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 제공)

20일 국토교통부가 제출한 제주 제2공항 관련 전략환경영향평가서를 환경부가 반려하자 찬성단체들이 세종시 청사 앞에서 규탄 집회를 열었다. 

이날 제주제2공항건설촉구범도민연대와 성산읍청년희망포럼는 “환경부는 제주 제2공항 사업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제주 국회의원 3인에 의해 6년간 도민들의 숙원사업인 사업을 또다시 좌절시키는 결과를 만들었다”고 지적했다. 

이어 “환경부는 환경영향평가기관 6곳의 보고서를 즉시 공개해 왜 반려라는 결정을 했는지 한 치의 의혹도 없이 공정성과 객관성에 근거해 밝혀야 한다”며 “그럴 수 없다면 정치적 판단이 작용한 것으로 간주해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제2공항 성산예정지 외 어떤 다른 대안을 제주 국회의원 3인이 제시해도 제주도 동부 주민들은 분명히 반대할 것임을 천명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난투기꾼 2021-07-21 04:04:29
도민의 승리가 아니고 환경부를 앞세운 빨갱이공화국의 승리다. 온세상이 빨갛게 물들어가고 있구나